블루오션

[애드쇼파르] 미얀마 철도청(MR)은 양곤발 전지역으로 열차에 대한 전자 예약  시스템을 도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먼저 양곤-만달레이 노선에 대해서 전자 예약 서비스를 시범 운행할 예정이라고 한다.

이번 전자 예약 시스템은 양곤-만달레이 철도 개선 1단계 사업인 Yangon-Taungoo 철도 구간 완공이후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한다.

양곤-만달레이 철도 개선 사업은 일본 정부의 ODA 지원을 통해 진행이 되었으며 일본 정부의 개발 지원 사업 중단 발표이후 완공을 서두르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미얀마 철도청, 전자 예약 시스템 도입 예정미얀마 코리아데스크
VIAAD Shofar
출처YCDC News
이전기사미얀마 특별 사면 실시
다음기사2022년 2월 13일 미얀마 코로나19 확진자 지역별 현황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