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1년 12월 8일 <Sagaing People’s Defence Force>는 공식 성명을 통해 2022년 1월 15일부터 사가잉지역 검문소에서 상품 운송시 국민통합정부에 소득세 납부 영수증을 제시해야 한다고 밝혔다.

지난 11월 30일에는 미얀마 국방부 관련 주류 제품들은 사가잉 지역 반입 금지를 시행하기도 하였다. 검문소에서 적발된 주류 제품들은 모두 현장에서 파기되었으며 운전자들에게 경고를 하였다고 한다.

또한 일부 도로구간에서 국민방위군을 사칭하여 현금을 요구하는 사람들에 대해서도 단속을 할 것이라고 경고하였다.

VIAAD Shofar
출처Shwe Phee Myay News Agency
이전기사페이스북, 미얀마 군부관련 기업 페이지 제재
다음기사미얀마 양파 수확 풍년에도 극심한 피해를 보는 상인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