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2년 3월 16일 사가잉지역 Kantbalu 타운십 Zin마을을 지나가던 고속버스 2대가 총격을 받아 최소 1명이 사망하는 사건이 있었다.

고속버스는 꺼친주 수도인 Myitkyina타운십에서 출발하여 만달레이로 향하던 <Manaw Mandalar> 버스와 <Thitsar Hlaing> 버스로 새벽 1시경 총격을 받았다고 한다.

이번 총격으로 <Manaw Mandalar> 버스 안내원이 사망하였고 <Thitsar Hlaing> 버스에서도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총격 이후 일부 승객들은 다른 버스에 탑승하여 만달레이로 갔으며 총격을 한 단체가 어디인지는 아직까지 밝혀지지 않고 있다.

버스 승객의 진술에 의하면 오토바이와 Probox 차량에도 총탄의 흔적이 보였고 시신 3명을 보았다고 한다.

지역 마을 주민들은 무장단체에서 마을 지나가는 Pyidaungsu RD.에 대한 야간 통행 금지 명령을 하였으나 사가잉지역 인터넷 차단으로 제대로 공지가 안된 것이 원인으로 보고 있다.

이외에도 Myitkyina-Mandalay 도로구간을 이동중이던 연료차량도 총격을 받고 구급차 한대도 총격을 받아 운전기사가 사망했다는 보도도 나왔다.

VIAAD Shofar
출처Daily Eleven News
이전기사중국, 미얀마산 7개 품목 수입 일시 금지 발표
다음기사미얀마 위조지폐, 이제는 대놓고 광고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