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오션

 

[애드쇼파르] 2022년 5월 31일 <Sae Paing Company> 대표 MR. Maung Weik Shikoed는 네피도 특별법원에서 부정부패 혐의 2건으로 진행중인 아웅산수지 국가고문 공판에서 뇌물을 전달했다는 증언을 하였다.

그는 2018년 아웅산수지 국가고문 어머니의 이름으로 설립한 <Daw Khin Kyi 재단>에 기부한다는 명목으로 국가고문에게 10만달러를 전달하였고 이후 2019년, 2020년에 걸쳐 수십만 달러를 기부하였다고 한다.

하지만 2018년에 기부한 10만달러가 왜 부정부패 혐의에 걸리는지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다.

<Sae Paing Company> 대표 MR. Maung Weik Shikoed
대표 MR. Maung Weik Shikoed
아웅산수지 국가고문 공판, 기업인 뇌물 혐의 증언수랏간
VIAAD Shofar
출처BBC Burmese
이전기사양곤 시내버스 정류장 폭탄 공격
다음기사미얀마 의약품 수입허가 절차 변경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