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MADE in Myanmar Expo
2023 MADE in Myanmar Expo
블루오션

[애드쇼파르] 2023년 11월 10일 양곤 Time City에서 2023년 미얀마 봉제 바이어 엑스포 및 국제섬유기계 박람회에 대한 기자회견을 개최하였다.

2023년 12월 8일부터 10일까지 양곤 컨벤션센터 YCC에서 개최할 예정인 2023년 미얀마 국제섬유기계 박람회는 중국 저장성 상무부가 후원을 받아 진행이 되며, 함께 진행하는 미얀마 봉제 방이어 엑스포 MADE in Myanmar Expo도 재미얀마 중국봉제협회가 중국 정부측과 협의하여 같이 진행할 수 있게 되었다.

이에 5개국 봉제협회중 4개 봉제협회 미얀마 봉제협회 MGMA, 미얀마 한인봉제협회 KOGAM, 미얀마 중국봉제협회, 미얀마 일본봉제협회가 협력하여 부스를 운영하며 미얀마에서 생산되는 제품을 소개하고 각국 프로모션 에이전시와 바이어들을 초청하여 미얀마 봉제 공장들을 소개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는 미얀마 봉제협회 MGMA 사무총장 MS. Khine Khine Nwe, 미얀마 중국봉제협회 회장 MR. San Khun, 미얀마 일본봉제협회 회장 MR. Tadaki Kawae, 미얀마 한인봉제협회 전창준 홍보분과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하였다.

미얀마 봉제협회 사무총장은 국가마다 선호하는 패션과 트렌드가 있지만 모든 소비자가 좋은 품질과 혁신적인 제품에 대해선 만족하기 때문에 미얀마 현지에서 생산되는 좋은 품질의 제품들을 소개할 수 있게 되어 자랑스럽다고 밝혔다.

중국 봉제협회 회장은 중국내 25개 브랜드 100개 이상의 제조업체 뿐만 아니라 완성 샘플도 전시를 할 계획이라고 설명하였다.

행사 기간동안 봉제산업과 관련된 토론회도 개최를 하며 아세안 섬유산업연맹 AFTEX 관계자들도 참석하여 아세안 봉제산업의 전망에 대해 정보를 공유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라고 하였다.

미얀마 한인봉제협회 전창준 홍보분과장은 KOGAM 회원사 기준으로 현재 90개가 넘는 한인 봉제공장이 운영이 되면서 의류, 가방, 신발 등을 생산 수출하고 있다고 밝혔다.

분과장은 EuroCham 보고서를 언급하며, 미얀마 봉제산업 종사자의 90%가 18세에서 23세사이의 여성 노동자라고 설명하였다. 이는 미얀마 전체 여성 노동자의 약 10%를 차지하는 것이며 미얀마 봉제산업 종사자의 76%가 국내 이주노동자라는 점을 볼 때 봉제산업은 미얀마 고용 부문에 있어서 아주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또한 이런 규모를 볼 때 미얀마 저소득층과 취약 계층의 경기 회복을 하는데 분명한 역활을 하고 있다고 설명하였다.

하지만 최근 글로벌 브랜드들의 철수로 인해 발주가 줄어들면서 봉제 산업이 어려움에 직면하고 있어 이번 바이어 엑스포를 통해 KOGAM은 한국의 프로모션 에이전시와 브랜드들에게 미얀마 봉제 산업을 알리고 초청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미얀마 경기 침체를 극복하기 위해선 미얀마 봉제산업은 반드시 필요하며 KOGAM에서도 이런 경기 회복과 저소득층 고용창출에 기여할 수 있기 바란다고 전했다.

[참석 신청]

참석을 원하는 개인 또는 법인은 아래 링크를 통해 사전 접수를 할 수 있다. (아래 포스터 클릭)

문의: adshofar (카톡)

2023 MADE in Myanmar Expo
2023 MADE in Myanmar Expo
Inter Asia GeneratorPOSCO강판YPA두라로지스틱스
VIAAD Shofar
출처The Global New Light of Myanmar
이전기사미얀마 일부 지역 계엄령 선포
다음기사삼성 미얀마, 빠떼인에서 CSR 활동 및 바고 수재민 지원 활동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