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오션

[애드쇼파르] 2023년 4월 13일부터 17일까지 미국 Derek Chollet 고문은 대표단과 함께 싱가포르와 대한민국을 방문하여 미얀마 위기에 대한 제재 논의를 할 예정이라고 한다. 

이번 방문에서는 각국 정상 및 주요 관계자들과 양국 및 지역 문제에 대해 논의를 하며 특히, 미얀마 위기에 대한 논의를 할 예정이라고 한다.

싱가포르에서는 미국-싱가포르 전략적 파트너십에 대해 논의하고, 아세안 및 인도-태평양 지역 평화 안보를 보장에 대해 논의를 할 예정이다.

또한 주요 지역 문제로 싱가포르 은행들과 미국의 미얀마 제재 방안에 대해 검토를 할 예정이라고 한다.

이미 미국 정부는 싱가포르 은행에 대한 미얀마 국방부와 관련된 위험성이 있는 미얀마 기업 및 개인의 자금을 조사하도록 요청한 바 있다. 

이에 2021년 2월 23일 싱가포르 통화청은 싱가포르 은행을 거래하는 미얀마 기업과 개인으로부터 그런 자금을 찾지 못했으며 앞으로 금융 기관에서 국제사회에서 금융제재를 받는 기업과 개인의 거래를 포함하여 위험을 초래할 수 있는 거래에 대해 모니터링을 강화할 것이라는 발표를 한 바 있다.

MK-NetworkInter Asia Generator수랏간하나엔지니어링
VIAAD Shofar
출처US Department of State
이전기사국가관리위원회, 사가잉지역 공습, 저항세력 소탕하기 위한 공격 정당화
다음기사미얀마 노동조합, EU 미얀마 봉제산업 개선사업 반발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