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오션

 

[애드쇼파르] 민아웅흘라잉 위원장은 타타르스탄 대통령 Rustam Nurgaliyevich Minnikhanov를 만났다.

타타르스탄은 독립 공화국이지만 러시아의 영향을 많이 받고 있는 국가중 하나이다.

2022년 4월말 타타르스탄 대통령이 미얀마를 방문했을 때 민아웅흘라잉 위원장과 첫 만남이 있었으며 이후 6월에는 민아웅흘라잉 위원장이 타타르스탄을 방문하여 일부 무기제조시설을 견학하기도 하였다.

타타르스탄 수도 카잔에서 진행한 이번 만남에서는 양국간 석유 및 천연가스 생산과 무기 제조 공장 건설 및 유지 보수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를 하였다고 한다.

이후 타타르스탄에 본사를 두고 있는 러시아에서 5번째 규모의 정유사 <Tatneft> CEO Nail Ultatovich 와도 만남을 가지며 석유 및 천연가스 투자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를 하였다.

민아웅흘라잉, 타타르스탄 방문
민아웅흘라잉, 타타르스탄 방문
Myanmar POSCO C&C두라로지스틱스
VIAAD Shofar
출처The Global New Light of Myanmar
이전기사미얀마 국경무역, 2022-23년 회계연도 1분기 13억1500만달러 달성
다음기사미얀마에서 쫓겨난 주미얀마 영국대사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