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배달 플랫폼 푸드팬더 배달원들이 배송거리에 따른 수수료 및 배송료 인상을 요구한 것에 대해 사측에서 거부를 하여 지난 3월 16일부터 시작된 파업은 계속 될 것이라고 한다.

배달원의 요구사항을 보면 최저 배송료 670짯, 배송거리에 따른 인센티브 인상등을 포함하여 총 7가지 요구사항들이 있다.

기타 요구사항으로 배달시 발생한 사고 처리, 주1일 휴일, 구글맵 기준으로 이동거리 계산 등도 있다고 한다.

이에 대해 사측에서는 배송구간 1킬로미터당 580짯을 추가 지급하고 5월달에 다른 요구사안에 대해서도 보상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요금 체계가 적용이 되면 배달원들의 월 급여는 최저임금보다 훨씬 높은 금액이 될 것이라고 한다.

사측은 구글맵기준 이동거리 측정은 기술적인 개선이 필요한 부분이라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설명하였다.

푸드팬더는 19개 타운십 3만개 요식업체 가맹점이 있으며 배달원 8천명이 근무하고 있다.

VIAAD Shofar
출처Democratic Voice of Burma
이전기사국가관리위원회, 라카인주 Ann 타운십 불법 건물 철거 경고
다음기사민아웅흘라잉 위원장, 소수민족 평화회담 초청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