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네피도 특별법원에서 진행되고 있는 NLD 3인방인 윈민 대통령, 아웅산수지 국가고문, 네피도 위원회 묘아웅 위원장에 대한 공판이 진행이 되었다.

당초 오늘 공판에서 1-3개 혐의가 최종 판결을 할 예정이었으나 연기가 되었다고 한다.

이번 공판에서 지난 2월 1일부터 구금이 되었기 때문에 형법 505(b)항에 의거한 혐의에 대해선 무죄라고 주장을 하였다.

아웅산수지 국가고문에 대한 자연재해관리법에 의거한 2가지 혐의에 대해서 피고인측에서 전 만달레이주지자 Mr. Zaw Myint Maung을 증인으로 요청하였으나 건강상의 이유로 참석하지 못해 판사는 영상 증언으로 진행을 할 것을 제안했다고 한다.

이에 피고인측 변호사는 Mr. Zaw Myint Maung은 법원에 출두할 수 있을 정도로 건강하다고 밝혔다.

다음 공판은 12월 6일로 예정이 되었다.

VIAAD Shofar
이전기사라카인주, 방글라데시 국경무역 320만달러 기록
다음기사국가관리위원회 MRTV 신규 뉴스 채널 시범 방송, 친주 방송국 압수수색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