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곤주정부, 코로나19 예방조치에 따른 최대 50명 행사 허용

[애드쇼파르] 양곤주정부는 양곤지역 내에 호텔 회의장 및 행사장에서 결혼식, 모임등의 행사에 대해 코로나19 예방 지침에 따라 최대 50명 규모까지 개최할 수 있다고 밝혔다.

최근 양곤 지역 코로나19 확진율이 감소하면서 정부 부처에서는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받고 있는 호텔관광업 활성화 방안으로 행사 개최에 대한 완하 조치를 하였다.

하지만 행사 개최를 위해선 양곤지역 호텔관광국 사무소에 사전 신청을 해야 하며 이미 격리 시설로 사용된 호텔들은 신청할 수 없다고 한다.

VIAAD Shofar
출처Popular News Journal
이전기사국가관리위원회, 미얀마 해외 상공회의소 간담회 진행
다음기사미얀마, ASEAN+3 재무부 및 중앙은행 부총재 회의 참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