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외교부는 2021년1월20일 중국 외교부와의 화상회의에 대한 공식 발표에서 중국 정부는 미얀마 국경 인근에 임시 펜스를 설치를 요청하였다고 밝혔다.

미얀마 대통령실 대변인 Mr. Zaw Htay는 미얀마-중국 국경 협정에 의해 임시 펜스 설치만 허용할 수 있으며 건물을 세우는 것은 안된다고 밝혔다.

하지만 미얀마-중국 국경 1,300마일에서 임시 펜스를 설치하는 위치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다. 

 

VIAAD Shofar
출처The Voice
이전기사2021년1월22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중국정부, 미얀마산 수산물에 대한 코로나19 관련 수입 정책 강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