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0년9월1일 꺼야주의회는 꺼야주지사 L Phaung Sho 탄핵을 통과시켰다.

의회에 탄핵안 안건이 상정되고 주지사가 각종 의혹으로 신뢰를 잃은 상태이지만 NLD당 의원들이 다수 포진하고 있어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하였다. 하지만 탄핵안 투표 결과 의원 20명중 16명이 찬성하는 결과가 나왔다. NLD당 의원이 9명이라 그중 5명은 탄핵을 찬성하였다는 것이라 NLD당에서도 당혹스러운 상황이다. 주지사는 투표전 연설에서 고소인 5명중 1명이 탄핵 철회를 하면서 탄핵안 투표를 진행하는 것 자체가 위헌임을 밝히기도 하였으나 결국 탄핵이 통과 되었고 재임중인 위원중에서 임명이 되게 된다.

2019년 3월 타닌따리 전주지사가 부정부패 혐의로 30년 징역형을 받은게 비하면 낫지만 재임중 탄핵된 첫번째 주지사로 이름 남기게 되었다. 하지만 그도 공공기금 4억짯 횡령과 국영부지를 민영업체에 임대한 부정부패 의혹으로 인해 탄핵안이 상정되었으나 탄핵 의혹 조사는 기각이 되어 계속 의혹으로 남아 있다.

 

VIAAD Shofar
출처7Day News Journal
이전기사미얀마 주요 인프라 개발 사업, KMIC 산업단지 분양 설명회 개최
다음기사NLD당, 미얀마 선거 공약 발표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