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교통통신부는 일본 JICA로 부터 13억엔(약1,200만달러) 지원을 받아 양곤강 항법 신호 시스템 개선 사업 체결을 하였다.

이번 개선 사업은 미얀마 교통통신부 산하 미얀마 항만청과 협력하여 2년간 양곤강 내 선박 항법 신호를 개선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등대 항법 부표, 기후 및 해양 모니터링 장비 설치 및 개선 등이 포함이 된다. 개선화 작업이후 미얀마 항만청 직원 연수 교육도 실시할 계획이다.

JICA 관계자는 미얀마 전체 수입의 90%가 해상운송으로 양곤강 부두를 통해 들어 되고 있어 개선 사업을 진행하기로 결정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양곤강은 홀수 최고 9미터로  만조시 입항이 가능하며 대형 선박은 들어오지 못한다.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