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2년 1월 6일 양곤 저항단체 <Urban Guerilla Group>은 공식 성명을 통해 흘라잉따야 타운십 교차로에 있던 국방부 군인 2명을 사살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공격은 국민통합정부 국방부에서 명령한 작전명 <Victory Swallow>중 하나라고 설명하였다.

공격 과정에서 저항군 일부 대원이 총상을 입었지만 안전하게 도피를 할 수 있었다고 한다.

같은 날 오전 4시경에는 다른 저항단체 <Yangon Federal Army>가 오칼라파북부 타운십 경찰서를 공격하였으며 사상자에 대해선 알려지지 않고 있다.

하지만 국가관리위원회에서는 두 공격에 대한 언급이 없다.

같은 날 오전에는 양곤 Dawbon 타운십에서 군 정보원으로 추정되는 50대 여성이 괴한 2명에게 총을 맞아 사망하였다고 한다. 

이 사건에 대해선 어느 단체에서도 언급하지 않고 있으며 2021년 12월 31일 피격 사망한 Ward 행정관리소장 밑에서 근무를 하며 국방부 군인들에게 음식을 제공하는 모습들이 보이기도 했다고 한다.

2022년 1월 5일 오후, 양곤 Mayangone 타운십에서 군 정보원으로 의심되는 남성이 피격 사망하였다.

하지만 이 남성에 대한 공격을 주장하는 단체는 나오지 않고 있다.

 

같은 날 저녁에는 Dawbon 타운십 경찰서와 전력공사 사무실에서도 폭탄 공격이 있었다고 한다.

 

경찰서에 대한 공격을 자행했다는 저항단체는 있었지만 전력공사 사무실 공격에 대해선 공격을 한 단체가 발표되지 않고 있다.

지난 1월 4일에는 양곤 흘라잉따야 Ward 행정관리사무소에서 폭탄 공격으로 100세대장, 행정관리사무소 직원, 여성 2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한다.

이 폭탄 공격에 대해선 <From Zero to Hero>라는 도심게릴라그룹에서 자행한 것이라고 밝혔다.

VIAAD Shofar
출처Radio Free Asia
이전기사미얀마 반군 KIA, 미얀마 국방부 관련 제품 유통 금지 명령
다음기사미얀마 선거 중복 투표자 기소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