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통신사 <Telenor Myanmar>는 Wave Money 지분 51%를 <Yoma Strategic Holdings>가 이끄는 컨소시엄에 매각하기로 결정하였다고 한다.

해당 지분에 대한 금액은 5,300만달러로 알려져 있으며 핀테크 산업에서 쿠데타이후 최대 규모의 거래가 되었다.

이번 결정으로 Yoma Group은 Wave Money 지분 75%를 가지게 되며 나머지 25%는 대만 금융 업체와 미얀마 인터넷 통신사 및 개인 투자자들이 보유를 하고 있다고 한다.

<Yoma Strategic Holdings>의 텔레노 지분 인수에 대한 이야기는 2020년 중반부터 이야기가 나오고 있었으며 <Wave Money>에 대한 관심을 보이고 있었다.

VIAAD Shofar
출처Nikkei Asia
이전기사미얀마 보건부, 코로나19 예방 조치 완화, 200명까지 모임 허용
다음기사2022년 1월 3일 미얀마 환율/미얀마 금시세/미얀마 주식 현황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