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에야와디지역 투자위원회는 769만4천달러 규모의 투자를 한 미얀마 봉제공장 2개를 승인하였다고 한다.

이번 승인은 지역 고용창출 2,500명을 창출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투자위원회는 고용창출을 위해 봉제공장을 중심으로 한 투자를 승인하고 있으며 싱가포르 투자업체에서 진행하는 100만달러 규모의 왕겨연탄 제조공장을 승인한 바 있다.

VIAAD Shofar
출처Standard Time Daily
이전기사타닌따리지역 Myeik 타운십, 전기세 인상
다음기사미얀마 플라자 추가 공식 사과문 발표이후 페이지 삭제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