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글로벌 신용카드 회사 MaterCard가 양곤 사무소를 개설한다고 발표하였다. 마스터카드는 미얀마 디지털 결제 생태계 발전과 현금없는 사회 구축을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

마스터카드는 미얀마가 GDP 성장률 6%를 기록하면서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국가중 하나로 예상을 하고 있으며 디지털 경제 전환을 성공한 것으로 보고 있다. 미얀마 은행 계좌는 전체 인구의 1/4도 안되는 수준으로 보유함에도 불구하고 80%가 스마트폰을 소유하고 디지털 송금을 사용하고 있으며 이런 발전을 잘 활용하여 기업, 소비자, 정부는 현대적인 지불 인프라 기반을 마련하였다고 평가하였다.

마스터카드는 미얀마 정부와 거의 10년간 디지털 결제 환경 조성을 위해 첫단계로 미얀마 현지 은행 CB Bank와 마스터 카드 발급 및 승인 네트워크를 만들고 영세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포털 사이트를 구축하여 등록 절차를 간소화 하였으며 MAB, Yoma Bank와 카드 발급 및 디지털 최적화 작업을 하였다.

 

VIAAD Shofar
출처MasterCard
이전기사주미얀마 중국대사관, Shwe KoKko 신도시개발 발빼기 발표
다음기사미얀마 투자위원회, 외국 기업인 비자신청은 각국 대사관 문의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