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hofar] 미얀마 건설부는 미얀마중앙은행이 양곤고가순환고속도로 사업 투자금 관리를 하여 환율 손실을 최소화 할 것이라고 밝혔다. 

CBM은 낙찰업체에게 공사 대금을 미얀마 짯으로 지급을 하게 되며 수익에 대해서는 CBM 환율을 적용하여 투자 회수를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한다.

낙찰업체는 공사 완공후 35년간 고속도로 통행료 징수를 하게 되며 구간에 따라 1,300짯에서 3,000짯으로 될 것으로 보이며 총 27.5Km 구간에 8천만달러-1억달러의 비용이 들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전기사2020년2월18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2020년2월19일 미얀마 단신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