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한국영화제 개최

[AD Shofar] 2019년 12월 14일 오후 3시 양곤 정션시티 JCGV 영화관에서 주미얀마 한국대사관이 주최하는 미얀마 한국영화제 개막식이 있었다. 미얀마 한국영화제는 12월 14, 15일 양일간 JCGV에서 [도둑들] [끝까지간다] [미씽] 3편의 작품이 상영이 된다.

20191214_153841.jpg

20191214_154425.jpg

개막식에는 최근 데뷔한 미얀마 7인조 남자 그룹 [알파]의 공연과 미얀마 어린이들의 태권도 공연이 있었다.

20191214_155059.jpg

이후 주미얀마 한국대사관 이상화대사는 인사말을 통해 다음과 같은 메시지를 전했다. 한국 영화 산업은 K-Pop과 함께 빠르게 성장을 하여 전세계 한류 열풍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고 강조하며 기생충, BTS를 언급하였다.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 참석한 아웅산수지 고문도 문화 산업의 중요성을 인식하며 앞으로 문화 산업 교류로 양국이 성장해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2019년은 한국 영화 산업 100주년을 기념하는 해이며 한-미얀마 최초 상업용 영화 [구름위의꽃] 발표와 함께 양국 문화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Advertisements
MyanStar

20191214_153227

Facebook Comments

Post Author: AD Shofar

[애드쇼파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애드쇼파르는 미얀마에 대한 신속하고 바른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SNS 링크 공유를 제외한 각종 지면매체의 무단 전재를 금지하고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제휴문의: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