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Ad Shofar-180124-Square-600X600
[AD Shofar] 미얀마 상무부에 따르면 2018~2019년 회계연도 5월 10일 현재 미얀마 봉제 수출액은 25억6000만 달러를 넘으며 기존 실적 대비 3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특히 CMP 봉제 부문은 미얀마 주요 수출 품목으로 자리잡혀 있다. 미얀마상무부 차관 Mr. Aung Htoo는 2015-2016년 회계연도 봉제 부문 수출액은 8억 달러를 달성하였으나 2018년 5월 10일까지 25억6100만 달러로 지속적인 증가가 되고 있다고 밝혔다. 2018년 봉제 부문 수출액은 46억달러에 달했다.
2019년 5월 11일 미얀마상공회의소(UMFCCI)에서 열린 미얀마봉제협회(MGMA) 정기총회에서 사무총장 Ms. Khine Khine Nwe는 미얀마 봉제 부문 수출 예상액은 2024년까지 총 수출액 10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봉제부문 수입이 10배나 증가한 반면 노동자는 5배 증가하여 숙련공 확보를 위한 여러가지 대책 마련을 하고 있다고 하며 생산성을 올리기 위해 봉제산업훈련학교 운영을 통해 고용 창출과 숙련공 배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하였다. 현재 봉제 산업에 대규모 외국인 투자가 증가하고 있으며 MGMA 회원은 약500여명이며 관련 종사자는 50만 명이 넘는다고 한다. 미얀마 봉제 산업은 노동 집약 사업으로 국가의 산업화 발전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설명하였다.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