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2년 2월 13일 네피도에서 개최한 미얀마 주지사 회의에 참석한 민아웅흘라잉 위원장은 정권 운영 기간이 짧기 때문에 교육, 보건, 지역개발 사안을 제외한 다른 부문에 대 해선 장기 계획을 체계적으로 관리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국가관리위원회의 정치적으로 중점을 둬야 할 3대 사안으로 첫째, 국가 번영과 식량 안보 해결, 둘째, 민주주의와 연방주의에 기반한 다당 민주주의연방 건설, 셋째, 미얀마 군 확립이라고 밝혔다.

특히, 다른 국가에 의존하기 보다는 스스로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이를 위해선 충분한 인적자원 확보를 위해 교육 부문 강화에 힘써야 할 것이라고 하였다.

위원장은 업무 복귀를 원하는 의료진과 교육진들을 대상으로 공무원 규정에 따라 근무를 허용하도록 명령하였다.

주지사들에게 미얀마 전역 학교를 재개할 수 있도록 노력을 당부하며 교사의 80%를 차지하는 여교사들이 신변의 위협을 받지 않도록 보호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위원장은 의료진도 국민 보건에 우선 순위를 두어야 하지만 시민불복종운동에 많이 합류를 하였으며 복귀를 원하는 의료진에 대해선 공무원 규정에 따라 복귀를 허용하도록 밝혔다.

VIAAD Shofar
출처The Global New Light of Myanmar
이전기사2022년 2월 15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양곤종합병원 의료진 코로나19 확진으로 일부 진료과 일시 업무 중단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