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양곤전력공사는 산자웅 타운십에서 전기세 납부를 거부하는 가정을 대상으로 단전 조치를 시행했다고 한다.

이번 단전 조치는 Baho RD. Tada RD. Ingapu RD. Tayout Kyaung RD. 인근 거주 세대를 대상으로 시행이 되었다.

이 지역은 2021년 2월과 3월동안 군정 반대 시위가 활발하게 있었던 지역이다.

만달레이지역에서는 11월 2일 연체된 전기세 납부 공지를 하고 11월 9일부터 전기세 납부를 거부하는 공장, 호텔, 민영병원 등의 업체들을 대상으로 30여개 업체들이 단전 조치가 되었다고 한다.

VIAAD Shofar
출처The Irrawaddy
이전기사2022년 1월 21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미얀마 금거래 T/T 송금 5만달러미만 까지 허용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