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타닌따리지역 교육부는 교사 7,000명이상이 시민불복종운동에 참여를 하였으나 교사 충원은 130명이라고 밝혔다.

이 지역에서만 교사 15,000명이상이 있었으며 국가관리위원회에서는 2021년 5월 시민불복종운동에 참여한 교사들을 대상으로 직장 복귀 명령을 한 이후 2021년 6월 15일까지 교사 충원 공고를 낸 바 있다.

약 500여명이 지원을 하여 지난 11월 5일 교사 130명을 충원하였다.

현재 이 지역에서는 총 1,305개 학교중에서 약 1,100개가 수업을 재개하며 학교마다 50%이상의 교사들이 배치되어 있다고 한다.

하지만 여전히 교사 부족 현상은 계속 되고 있어 2차 교사 충원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한다.

VIAAD Shofar
출처Dawei Watch
이전기사2022년 1월 5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샨주북부, 다리 통과료 40만짯 징수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