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외국인 투자 50%이상 감소

[애드쇼파르] 이번 회계연도에서 미얀마 외국인 투자가 50%이상 감소하였으며 이전 수준으로 돌아가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본다고 전문가들은 예상하고 있다.

미얀마 투자회사관리국 DICA에 따르면 2019년 10월부터 2020년 9월까지 외국인 투자 55억 2500만달러를 기록하였다고 한다.

2020-21년 10월부터 2월까지 외국인 투자액은 12억 5600만달러를 기록하였다.

2019-20년 회계연도 외국인 투자액과 비교를 한다면 30억 1400만달러가 감소하여 최소 54% 감소하였다.

전문가들은 쿠데타 이후 특히 외국인 투자가 크게 감소를 하였고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해 2020년도 전세계적인 경기 침체는 계속 될 것으로  

다른 의견으로는 1988년보다 더 침체될 수 있다고 예상하기도 하였다.

VIAAD Shofar
이전기사2021년 11월 19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계속되는 양곤지역 불법거주민 퇴거 명령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