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중앙은행(CBM)은 유류, 식용유, 의약품 수입업체를 대상으로 달러당 환율 1,750짯에 달러를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에 미얀마무역유통위원회에서 선정한 업체들을 대상으로 달러 구매 지원을 하고 있다고 한다.

실제로 은행에서 달러 구매시 1,753짯에 필요 자금의 10-20%까지 매입이 가능하다고 한다.

 

VIAAD Shofar
출처Standard Time Daily
이전기사미얀마 중앙은행 외환 추가 매도
다음기사미얀마 삔우린 커피농장, 기간내 연장하지 않을 시 폐쇄 조치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