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국영언론에서는 에야와디은행 바고지점 현금수송차량에서 현금 40억을 훔쳐 달아난 강도단을 체포하였으며 이들은 국민방위군 소속이라고 발표하였다.

보도에 따르면 체포된 용의자들은 은행직원과 공범자가 있었다고 자백을 하면서 남성 8명과 여성 4명을 추가 체포하였다고 하며 이중 승려 2명도 포함이 되었다고 한다.

이후 수도원 수색을 한 결과 M-79 유탄발사기, AK-47 소총, 수류탄 등의 무기를 적발하여 압수했다고 한다.

VIAAD Shofar
출처The Global New Light of Myanmar
이전기사2021년9월15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미얀마 선거관리위원회, NLD당 감사 계획 없다고 밝힘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