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임시정부는 코로나19 3차 파동 확산을 효과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2021년7월17일부터 시행하였던 강제 휴업 조치를 2021년 8월 22일까지 1주일 더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장발표은 기존 제재 조치와 동일하게 유지가 되었지만 은행도 휴업 조치가 취해졌다.

이에 미얀마 중앙은행은 2021년8월16일부터 20일까지 모든 은행을 휴업한다고 밝혔다. 

모든 학교들도 2021년8월16일부터 8월22일까지 1주일 연장된다.

VIAAD Shofar
출처The Global New Light of Myanmar
이전기사라카인주 농민 대출 실시
다음기사양곤지역 매점매석에 대한 의약품 창고 단속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