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코로나19 검사
미얀마 코로나19 검사

[애드쇼파르] 2021년6월29일 <Community Fever Clinic> 양곤지역 관리자 Dr. Kyaw Min Tun은 1주일내로 땀웨 타운십에 열병클리닉을 재개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의료진 부족과 충분한 공간 확보를 하지 못하고 있어 양곤 모든 타운십을 대상으로 열병클리닉을 재개장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하였다.

앞으로 모든 타운십에 재개장을 목표로 정부당국에 재개장 신청을 해두었으며 PCR 코로나19 검사까지 병행할 수 있을지는 확실치 않다고 한다. 재개장을 하면 주3회 운영을 하게 되며 타운십 보건부에서 증명서를 받은 응급환자들만 양곤종합병원에서 치료를 받을수 있게 된다고 설명하였다.

열병클리닉은 양곤지녁 17개 지역에서 운영을 하며 코로나19 의심환자들의 선별 및 추가 검사 업무를 진행한 바 있다.

미얀마 보건체육부 Dr. Khin Khin Gyi도 본인 페이스북을 통해 미얀마에 스푸트니크 백신 2백만회분, 5백만회분으로 연이어 예방 접종을 할 예정이며 중국 정부측과 계속 협의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미얀마 정부는 그동안 인도 정부의 백신 공급에 많이 의지하고 있었으나 인도산 코로나19 백신 수입 계획이 차질이 생기면서 민영 업체들의 백신 수입 유통을 장려하고 있다.

VIAAD Shofar
출처Standard Time Daily
이전기사미얀마 공무원 및 군부관련 민간인 총격 살인
다음기사미얀마 공보부, 해외 언론사에 대한 경고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