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1년5월3일 미얀마 군부정권은 지난 4월18일 구금된 일본인 기자 Mr. Yuki Kitazumi (45세)에 대해 가짜뉴스 유포 혐의로 기소하였다고 한다.

Mr. Yuki는 유죄판결시 최대 징역3년형을 받을 수 있으며 현재 양곤 교도소에 수감중이라고 한다.

일본 정부에서는 즉각적인 석방을 요구하고 있으나 이미 지난 2월26일 양곤 시위 현장에서 구금되었다가 석방이 된 이력이 있어 이번 기소는 쉽게 풀리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VIAAD Shofar
출처Kyodo News
이전기사홍콩 투자자, 미얀마 철수후 캄보디아 진출 모색 / 미얀마 구매관리자지수 개선
다음기사2021년5월5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