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주영국 미얀마대사관에서 미얀마 무관과 부관이 점령을 하는 사건이 있었다. 

이번 사건은 대사가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이들이 들어와 군부정권의 지시대로 대사관 진입을 금지 시켰다고 한다.

대사는 더이상 대사관내로 진입을 할 수가 없었고 외부에서 <Reuters>와의 인터뷰를 통해 이번 사건도 런던 한가운데서 벌어지는 일종의 쿠데타라고 지적을 하며 현재 영국 외교부와 논의중이라고 밝혔다.

대사 Kyaw Zwar Minn은 아웅산수지 국가고문과 윈민 대통령 석방을 촉구하는 발언을 하고 영국 정부 지원으로 받긴 하였으나 UN대사 Kyaw Moe Tun과 같이 적극적인 행동을 하지 않았음에도 이같은 조치가 취해졌다.

이에 영국 외교부 대변인은 미얀마 대사관에서 발생한 사건에 대한 추가 정보를 찾고 있다고 밝히며 양측 대표 및 경찰들과 협의 중이라고 한다.

 

 

VIAAD Shofar
출처CBC
이전기사미얀마 군부정권, 페이스북 유명인 검거 작전, 100명 돌파
다음기사양곤지역 금 사재기 시작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