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UN마약범죄사무소 (United Nations Office on Drugs and Crime, UN ODC)는 미얀마의 불안정한 상황으로 인해 마약 거래가 증가할 수 있다고 경고하였다.

UN ODC 동남아시아 담당자 Mr. Jeremy Douglas는 미얀마 경제는 마비가 된 상황에서 지난주 여러 무장 단체들이 대응하기 위한 입장 표명을 하면서 자금 확보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설명하였다. 

이로 인해 자금 마련을 위한 방법으로 마약밀매는 자연스럽게 증가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하였다.

마약으로 악명높은 지역인 골든트라이앵글에서 통제가 불가능한 반군 지역은 동남아시아 마약 생산량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 연간 700억달러 규모로 추정하고 있다.

VIAAD Shofar
출처VOA
이전기사미얀마 한국은행 현지직원 퇴근 중 사망
다음기사만달레이지역 빈민가 또 화재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