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라카인주의회는 미얀마 연방정부에 평화 협상을 방해하는 아라칸반군의 테러리스트 지정을 철회 요청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미얀마 정당 <Arakan National Party> 의원 Mr. Tun Tun Sein (Mrauk-U 지구)은 2020년11월이후 반군과의 교전은 줄어들었으며 테러리스트 지정 철회를 해야 하는 적절한 시점이라고 의견을 밝혔다.

미얀마 연방정부에 대한 아라칸 반군 테러리스트 지정 철회 요청에 대해 의가 없었으며 다음 회의에서 한번 더 토론이 있을 예정이라고 한다.

하지만 NLD당 대변인 Dr. Myo Nyunt는 미얀마 언론사 <RFA Burmese>를 통해 민간정부 출범에도 불구하고 국가 안보에 관련된 문제는 미얀마 국방부의 소관이라고 밝혔으며 미얀마 국방부 대변인 Zaw Min Tun은 테러리스트 지정 철회 여부는 평화 회담 진척 상황에 따라 결정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VIAAD Shofar
출처Radio Free Asia
이전기사미얀마 띨라와경제특구 4단계 사업, 주민들의 반대로 지연
다음기사미얀마-중국, 만달레이-짜욱퓨 철도 사업 타당성 조사 MOU체결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