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0년10월26일 한국 NH농협은행이 미얀마 양곤 대표사무소 개소식을 가지며 은행업 진출을 위한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하였다.

NH농협은행 글로벌사업부 김용기 부장은 미얀마 양곤사무소 개소로 미얀마 현지에 적합한 종합 금융업으로 확대해 나가고 이미 운영중인 농협파이낸스미얀마를 통해 농협계열사들과 협력 사업을 추진하여 범농협 시너지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 NH농협은행, 미얀마 사무소 개소
[사진:농협금융, 2016년12월6일 미얀마 양곤에서 열린 농협파이낸스미얀마 개소식]
이미 2016년 <농협파이낸스미얀마>를 설립하여 운영을 하고 있으며 한국의 농업금융 노하우를 바탕으로 미얀마 주산업인 농업과 연관된 사업 모델을 구축해 나가고 있으며 이번 사무소 개소와 함께 현지 영업 기반 강화를 위해 양곤사무소장 Ms. Myint Myint Thu를 임명하여 현지화에 집중하고 있다.

NH농협은행은 개소식이전 주미얀마 한국대사관을 통해 미얀마 보건체육부에 진단키트 2,500개와 방호복 1,000벌을 기증한 바 있다.

코로나19 악재속에서도 계속되는 미얀마 한인 업체들의 기부 행렬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