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만달레이 Chanmyashwepyi 고속버스터미널]

[사진: 만달레이 Chanmyashwepyi 고속버스터미널]
[AD Shofar] 만달레이-막웨이(Magway) 버스노선을 운행하는 운송사가 코로나19 방지를 위한 승객 탑승 50% 제한 조치를 무시하여 버스노선 라이선스가 취소되었다고 한다.

2020년3월28일 미얀마 교통통신부는 만달레이발 모든 고속버스는 탑승 가능 승객의 50%만 승차를 하도록 하며 요금은 2배로 인상하도록 지시를 하였다.

하지만 지난 4월2일 탑승 가능 승객의 50%에서 5명이 초과하여 운행한 것이 적발되면서 해당 버스 노선에 대한 라이선스를 취소하게 되었다고 한다.

해당 버스노선 대표는 규정 위반할 의도가 없었으나 5명의 승객이 꼭 탑승을 해야 한다고 사정을 하면서 허용을 했다고 선처를 요청하였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