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보험 시장 개방후 미얀마 보험 시장 투자 활성화

[AD Shofar] 미얀마투자위원회 (MIC)는 2019년 미얀마 보험 시장 개방이후 국내외 보험시장 투자액이 1억2천만달러와 600억짯을 돌파하였다고 밝혔다.

현재 5개 외국계 생명보험사는 65백만달러, 3개 합작 보험사 34백만달러와 100억짯을 투자하였다.

3개 합작 비생명보험사는 26백만달러와 560억짯을 투자하였다.

중국 체류 미얀마 해외노동자 대상 사기 피해 극성

[AD Shofar] 주베이징 미얀마대사관은 베이징에서 미얀마로 돌아가려는 미얀마 해외노동자들이 늘어나면서 이를 대상으로 사기 피해가 극성이라고 주의 경고를 하였다. 중국 공안은 사기꾼들이 미얀마인인지 중국인인지는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중국어가 가능한 미얀마인들이 착수금만 받고 사라지는 경우가 있다고 한다.

중국인 살인범 미얀마로 도주후 체포

[AD Shofar] 태국에서 30세 중국인 살해 혐의가 있는 중국인 2명이 태국에서 미얀마로 도주하였으나 에야와디 NgweSaung에서 체포되었다고 한다. 체포당시 4명의 중국인들이 있었으며 2명은 살인후 피해자의 시신을 가방에 담아 태국 Kamphaeng Phet 지역 강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세계은행 미얀마 지점, 미얀마 교육 개선 사업 시행

 

[AD Shofar] 세계은행 미얀마 지점은 1억달러의 예산으로 미얀마 전역을 대상으로 4개년 교육 접근성 개발 사업을 시작하였다. 이 사업은 미얀마 전역의 어린이들이 교육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먼저 분쟁 지역과 도서 지역을 대상으로 개선 사업이 시작이 될 예정이다. 현재 미얀마는 지역별 교육 격차가 심한 상황이다. 전국 초등3학년생들의 1/3이 글자를 읽지 못하고 기본적인 산수도 할 수 없는 상황이며 대부분 14세이전에 학교 중퇴를 하게 된다고 한다.

일본 체류 미얀마 해외노동자 노조, 일본 금속기계제조업협회 가입

[AD Shofar] 일본 체류중인 미얀마 해외노동자 노동조합이 일본 금속기계제조업협회(JAM)에 가입하였다. 현재 노동조합은 130명의 회원이 있으며 39,000여명의 회원이 있는 JAM에 가입을 하면서 미얀마 해외노동자의 인권과 노동권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