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얀마 최초 합작영화 VIP 시사회 개최

20191203_193221

[AD Shofar] 2019년 12월 3일 오후6시~10시까지 미얀마 양곤 정션시티 5층 JCGV 5관에서 한-미얀마 최초 합작 영화 A Flower above the Clouds (구름위의꽃) VIP 시사회가 개최되었다. 지난 6월 코넌글로벌과 JBJ엔터테인먼트가 공동 투자, 제작하고 미얀마 국민 감독 Zin Yaw Maung Maung이 참여하면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었다.

20191203_17574820191203_192303

또한 한국배우 류상욱, 미얀마배우 Wutt Hmone Shwe Yee, Kyaw Htet Aung, May Than Nu등이 참여하였다. 영화 촬영은 미얀마 70%, 한국 30%로 진행이 되었으며 특히 미얀마 친주의 아름다움과 전통문화와 함께 부산 광안대교앞에 펼쳐진 아름다운 바다를 볼 수 있어 양국 문화 교류뿐만 아니라 관광 산업에도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191203_190457.jpg

행사에 참석한 주미얀마 한국대사관 이상화대사는 한국영화사 100주년과 함께 이번 영화를 시작으로 한-미얀마 영화 산업이 동반하여 성장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Advertisements

이와 함께 오는 12월 14, 15일에는 주미얀마 한국대사관이 주최하는 한국영화제도 같은 장소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미지: 텍스트

Facebook Comments

Post Author: AD Shofar

[애드쇼파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애드쇼파르는 미얀마에 대한 신속하고 바른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SNS 링크 공유를 제외한 각종 지면매체의 무단 전재를 금지하고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제휴문의: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