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다문화가정협회 정기총회
미얀마 다문화가정협회 정기총회
블루오션

[애드쇼파르] 2024년 1월 28일 양곤 Mecure Hotel에서 미얀마 다문화가족협회 제4차 정기총회가 개최되었다.

이번 행사에는 한인사회 주요 단체장들과 회원들이 모여 진행이 되었다.

취임사로 3대 회장으로 선출된 전종민 회장으로 연임을 하게 되면서 다문화가족협회 자녀 프로그램 확대 계획 수립 등의 새로운 계획을 발표하였다.

2019년에 시작된 미얀마 다문화가정모임으로 시작한 단체가 협회로 자리 잡고 어느새 5살이 되어 미얀마 한인사회에서 모범적인 단체로 자리 매김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코로나와 정치적 위기로 인해 월 정기모임도 일시적으로 중단을 해야 하는 어려움 속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노력을 해오면서 한국인의 정체성을 잃지 않기 위한 행사를 지속하기 위한 노력을 해왔다고 설명하였다.

이번 연임과 함께 미얀마 다문화가정협회는 세가지 사항을 중점적으로 운영을 할 것이라고 하였다.

첫째, 미래를 준비하는 협회가 될 수 있도록 기존 사업들은 자리 매김을 하도록 하며 새로운 사업들을 과감하게 시행하여 정착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하였다.

둘째, 다문화가족 자녀를 위한 프로그램을 확대하여 미래 세대의 꿈을 실현하는 협회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하였다.

셋째, 회원간, 가족간 자부심을 가지는 협회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하였다.

이런 일환의 하나로 협회 고문을 위촉하여 이 분들의 고견을 들어 발전하는 협회가 될 것이라고 하였다.

미얀마 한인회 유진 회장은 미얀마 다문화가정협회 4차 정기총회를 축하하고 다문화가정이 왜 중요하고 잘 이끌어 나가야 하는지에 대해서 지난 초청 강연회를 통해 확실히 인지하게 되었다고 설명을 하며 계속해서 다문화 가정이 증가함에 따라 개인이 해결할 수 없는 사회적 이슈가 되었기 때문에 정부 차원에서 정책을 마련해야 하는 과제가 되었다고 밝혔다.

앞으로 다문화가족협회는 어느 단체보다도 소통과 단합이 잘되는 뛰어난 모임으로 협회 이름에 미얀마가 붙어 있듯이 항상 미얀마를 아끼고 사랑하며 한인의 일원으로 한인들의 위상을 높이는데 동참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주미얀마 한국대사관 장병원 총영사는 미얀마 다문화가정협회에 대한 응원과 주미얀마 한국대사관의 협력 강화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차세대 지원 계획을 수립하고 다문화 가족 지원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한글학교장 강인식 교장은 인사말을 통해 다문화 가정 교육 계획 수립 방안, 한글학교 기본 기조 방향 확정, 한글학교 교장으로서의 역할 수행 등에 대해 언급하였다.

남녀가 연을 맺어 다문화 부부가 된다는 것은 단순히 남성이 책임을 져야 한다는 단순한 유교적 전통에 의한 것으로만 생각해야 할 것이 아니라 배우자에게도 한국인의 정체성을 알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며 배우자도 한국인의 정체성을 알게 되고 자녀들에 대한 교육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설명하였다.

이에 한글학교에서는 2024년 학기부터 다문화 가정 자녀는 단 한명도 포기하지 않고 최선을 다해 교육을 할 것이며 다문화 가족 배우자에 대한 강의도 준비할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김춘섭, 서원호, 조성욱, 문정완, 유웅조님에게 남다른 봉사정신으로 미얀마 다문화가정협회에 큰 기여를 하여 회원들의 마음을 담아 감사패를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미얀마 다문화가정협회는 강인식, 서원호, 조성욱님을 고문으로 위촉하여 협회 발전 방향을 세우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이후 미얀마 교향악단 Light of Yangon Philharmonic의 공연과 저녁 만찬 시간을 가졌다.

POSCO강판두라로지스틱스
프로텍스
Inter Asia Generator
이전기사2024년 1월 29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2024년 1월 30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