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국민통합정부는 국가관리위원회에 대한 선전포고이후 거의 2개월만에 공식적으로 군 사령부를 구축하였다고 발표하였다.

그동안 많은 여러지역에 있는 국민방위군 단체들은 국민통합정부에서 시스템을 제대로 구축하지 않아 불만의 목소리가 높았다. 하지만 최근에 더 많이 우후죽순으로 나타나고 있는 단체들과 다른 의견을 가지고 있는 소수민족 반군들을 하나로 모으는 것이 관건일 것이다.

국민통합정부 국방부 사무차관 Mr. Naing Htoo Aung은 소수민족 반군과 협력하기 위한 중앙사령부 및 협력위원회 (C3C)를 통해 국가관리위원회에 대항하는 작전을 수립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외에도 국민방위군 무기 공급과 같은 문제를 다룰 것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국민통합정부 관리와 소수민족반군에 대한 정보는 밝히지 않았다.

이번 발표에 대해 일부 의견은 국민통합정부가 선전포고이후에도 실질적인 지원을 하지 못하고 있으며 여전히 소수민족반군에만 의존하고 있다는 비난에 대해 대응하는 것으로 보고 있다.

VIAAD Shofar
출처Myanmar NOW
이전기사2021년 10월 29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미얀마 없는 아세안 정상회의, 캄보디아 행보 관심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