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1년8월19일 친주 Falam 타운십 종교단체에서는 국가관리위원회는 앞으로 군사적 목적으로 종교 건물을 무단 점거를 계속 할 경우 종교적 갈등을 조장하게 될 것이라고 공식 성명을 발표하였다.

성명에 따르면 지난 8월 둘째주 교전으로 인해 지역 주민들이 피난간 사이 미얀마 보안군들이 교회를 무단 점거하여 성경과 찬송가 책을 파손하였다고 한다.

이런 행동들은 종교간의 갈등을 조장하여 폭력을 야기시킬 것이라고 경고하였다.

 

VIAAD Shofar
출처Radio Free Asia
이전기사캄보디아 정부, 미얀마 임시정부에 30만달러 기부
다음기사미얀마 보건부, 중국산 백신은 18세이상이면 접종 가능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