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1년5월8일 국민통합정부 부통령 Duwa Lashi는 국민통합정부는 국민들의 요구에 부합하지 않는 ASEAN지도자회의에서 나온 5가지 요구사항중 하나인 당사자간 회담을 거부한다고 밝혔다.

이번 발표는 ASEAN지도자회의 발표후 모든 당자사들은 최대한 자제를 하도록 한 것에 대해 폭력을 자행하는 것은 군부정권이라고 이를 거부한 이후 두번째 거부 발표이다.

이미 미얀마 국민들은 2020년 선거에서 선출한 정부가 있음에도 미얀마 문제에 대한 평화적 해결을 위해 민아웅흘라잉 총사령관을 초청하고 국민통합정부는 배제한 것에 대해 유감을 전하고 구금자들에 대한 무조건 석방을 요구하지 않은 점에 대해서도 실망스럽다고 밝힌바 있다.

부통령은 ASEAN 회원국이 미얀마 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은 높이 평가하지만 가장 먼저 미얀마 국민들의 목소리를 들어야 하며 국민통합정부는 국민들이 원할 때만 협상을 고려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민통합정부, ASEAN 제안 회담 거부

같은날 군부정권에서도 미얀마 연방의회대표위원회, 국민통합정부, 국민방위군을 테러단체로 규정하고 관련자들을 테러리스트로 지정하는 공문을 발표하였다.

공문 내용에 따르면 이 단체들과 관련자들은 시민불복종운동, 폭동, 방화, 살인 등의 선동과 폭력을 저지르고 있다고 밝혔다.

이렇게 미얀마 정치 세력들은 극단적인 입장을 밝히면서 미얀마 정치적 양 당사자들간의 협의는 당분간 힘들 것으로 보인다.

국민통합정부, ASEAN 제안 회담 거부

VIAAD Shofar
출처The Irrawaddy News
이전기사미얀마 중앙은행, 민영은행 지급준비율 완화
다음기사미얀마 입국자 코로나19 격리기간 연장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