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타닌따리지역 주관리위원회는 Launglon타운십 주민들과 시위 불참에 대한 협의를 하였다고 한다.

미얀마 경찰은 Thakyet Taw 마을 인근 승려 밍 장로들을 만나 주민들이 시위 또는 시민불복종운동 불참을 하도록 요청했으며 시위 운동가 7명, 시민불복종운동 참여 공무원 2명이 더 이상 참여하지 않겠다는 서약서를 작성하면 체포를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한 공무원의 말에 의하면 이 지역에서는 최근 시민불복종운동 참여 공무원과 NLD당원들을 체포를 하였기 때문에 함정 수사라고 생각하고 있다.

VIAAD Shofar
출처Dawei Watch
이전기사미얀마 군부, 사가잉지역 언론사 급습 압수수색
다음기사미얀마 교육부, 6월1일 기본교육과정 개교 일정 논의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