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미얀마 반군 <Karen National Union, KNU>은 관할 구역에서 민주주의 회복 지원을 위해 평화 시위대에 대한 보호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3월8일 오전 KNU 4여단이 활동하는 타닌따리지역 Dawei 타운십 Myay Khan Baw에서 진행하는 카렌족 시위 현장에서 무장 호위를 하였다. 이와 함께 같은 날 KNU 3여단이 활동하는 바고지역 Kyaukkyi 타운십에서도 시위가 진행이 되었다.

KNU 5여단이 활동하는 꺼인주 Hpapun 타운십에서도 시위가 진행이 되었으나 보안 지원 여부는 확실하지 않다.

VIAAD Shofar
출처The Standard Time Daily
이전기사미얀마 중앙은행 명령에도 여전히 민영은행 휴점 상태
다음기사양곤대학교 교수, 시민불복종운동 선동 혐의 체포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