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1년 1월 25일 중국국영기업 CITIC Consortium는 라카잉주 Kyaukphyu(짜욱퓨) 경제특구 도로구간과 심해항 개발 사업 2개섬(Maday섬, Yanbye섬)을 연결하는 다리 건설 계획에 따른 환경평가 및 사회적 영향평가 업체 공고를 하였다.

해당 사업의 조사는 미얀마 환경평가 절차와 법률에 따라 진행이 될 것이며 참여를 원하는 업체는 2021년2월8일까지 신청을 하면 된다.

이번 섬 연결 다리 건설 사업들은 짜욱퓨 경제특구관리위원회와 중국 CITIC의 합작 투자 계약중 하나로 짜욱퓨 경제특구 – Maday섬 – Yanbye섬 총15km를 연결하게 된다.

이번 섬연결 다리 건설 사업은 중국이 인도양 진출을 위한 일대일로 사업이 한단계 나아가는 중요한 사업으로 짜욱류 심해항 활성화를 하는데 있어 중요한 운송 인프라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짜욱퓨 경제특구는 싱가포르 연안 말라카해협을 우회하는 동시에 중국 내륙에 둘러싸인 윈난성 활성화가 될 것으로 보인다.

2018년 11월 CITIC는 짜욱퓨 경제특구관리위원회와 계약 체결을 하고 2019년 캐나다 업체 Hatch를 선정하여 짜욱퓨 항구 사업에 대한 환경영향평가를 시행하여 미얀마 법에 따른 환경영향평가서를 미얀마 천연자원환경보전부에 제출한 바 있다.

현재 중국 정부에서는 미얀마 진출을 위한 주요 정부 사업중 하나로 짜욱퓨 경제특구 사업과 양곤신도시개발사업에 공을 들이고 있으나 양곤신도시개발사업의 경우 미얀마 정부의 부분 입찰 방식 변경으로 차질이 생기고 있다.

VIAAD Shofar
출처The Irrawaddy News
이전기사네피도 경찰, 민족주의자 집회 소식에 통행 보안 강화
다음기사러시아 국방부, 미얀마 국방부에 드론 공급 체결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