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유럽연합 (EU)-미얀마 제6차 연례 인권회의를 화상회의로 개최하였다.

EU정부는 미얀마에 대한 EBA (Everything But Arms) 혜택 유지에 대해 계속 검토를 하고 있으며 공동 보도자료에 따르면 EU-미얀마 양측은 라카인, 꺼친, 샨주의 인권, 기본권리, 자유, 인도적 접근, 코로나19 예방 및 통제 사례 등에 대해 논의를 하였다.

EU정부는 미얀마 선거, 평화협약, 사회경제적 발전을 통한 미얀마 민주화 전환에 대한 지지를 재차 확인을 하였다.

양국은  적용가능한 국제 인권 기준을 바탕으로 법규를 강화해야 지속가능한 평화를 만들어 나갈 수 있다는 부분에 동의를 하였고 EU는 앞으로도 라카인주자문위원회 권고사항과 을 잘 이행하도록 당부하였다.

그외에도 미얀마가 국제 규약에 맞는 시민권, 정치권, 아동권리협약 등 인권과 노동권에 대한 국제기준을 따르는 부분도 합의를 하였다.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