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de
Photo by Tom Fisk on Pexels.com

[애드쇼파르] 미얀마 인권단체 <Burma Campaign UK, BCUK>는 덴마크 글로벌 해운사 Maesk(머스크)가 2020년10월중으로 미얀마 군부가 운영하는 항구에 대한 사용을 중단한다고 공식 발표하였다.

세계에서 가장 큰 해운사중 하나인 머스크는 현재 미얀마 군부 회사인 <Myanmar Economic Corporation>과 <Myanmar Economic Holdings Limited>가 소유하고 있는 항구 3개에서 운영중이다.

머스크는 미얀마 무역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지만 미얀마 군부 소유의 항구 2개 (Myanmar International Terminal Thilawa / Myanmar International Port)는 더이상 사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BCUK 이사 Mr. Mark Farmaner는 머스크의 결정은 다른 해운사들이 동참할 수 있도록 하는 중요한 결정이라고 환영하였다. 앞으로도 미얀마 인권 침해를 하는 군부를 지원하는 국제 기업을 거래를 막는 캠페인이 추진력을 얻고 있으며 계속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