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자에 대한 무료 장례식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

[AD Shofar] 2019년 7월 4일 미얀마 보건체육부는 A형 인플루엔자 (H1N1) 양성판정 환자 288명, 인플루엔자A(H3) 환자 14명, 인플루엔자 B 환자 15명중 사망자는 양곤지역 56명, 사가잉지역 2명, Ayeyarwady 지역 5명, Mon 지역 3명, 바고(Bago) 지역 4명, Kachin지역 1명, Magwe지역 1명으로 발표하였다. H1N1에 걸릴 위험이 가장 높은 사람은 어린이, 노인, 만성질환으로 면역력이 약한 사람, 임산부라고 한다. H1N1는 급성 바이러스 감염으로 기침이나 재채기 또는 접촉을 통해 퍼진다. 보건체육부는 기침, 재채기를 할때 입과코를 손으로 가리고 비누로 자주 손을 씻어야 하며 공공 장소 출입을 삼가하여 독감 증상이 있으면 가까운 치료소로 제 빨리 가서 치료 받아야 한다고 당부하었다.

이전기사양곤 20여개 지역 단수 예고
다음기사한번도 듣지 못했던 한반도 통일 이야기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