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구축함 2척, 해상유조선 1척 미얀마 입항
러시아 구축함 2척, 해상유조선 1척 미얀마 입항
블루오션

[애드쇼파르] 2023년 11월 2일  미얀마-러시아 해군 최초 해상 훈련을 실시하기 위해 Admiral Tributs함과 Admiral Panteleev함, 해상 유조선 Pechenga호가 양곤 띨라와항에 도착하였다.

미얀마 해군 장교들과 수병들의 환영식이 있었으며 주미얀마 러시아대사관 무관 및 관계자들도 참석을 하였다.

승무원 약 800명이 승선한 러시아 군함은 양곤 지역 관광과 함께 체육대회를 열 예정이며 이후 해상 훈련도 실시할 예정이라고 한다.

미얀마 해군은 최근 샨주 북부 지역에서 소수민족 무장단체 연합군들의 공격으로 큰 타격을 입어 사기가 꺾인 상황에서 러시아 군함의 방문으로 국방부 군인들의 사기 진작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러시아 구축함 2척, 해상유조선 1척 미얀마 입항
러시아 구축함 2척, 해상유조선 1척 미얀마 입항
프로텍스
Inter Asia Generator수랏간하나엔지니어링
VIAAD Shofar
출처The Global New Light of Myanmar
이전기사2023년 11월 6일 미얀마 현지신문 헤드라인
다음기사민아웅흘라잉 위원장, 일부 소수민족무장단체 반격 경고

댓글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