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국민통합정부는 최근 국민통합정부의 명령에 따르지 않고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외부 저항 세력에 대한 지원을 감소하여 국민방위군의 시스템을 강화하려는 것으로 보이고 있다.

A1이라고 불리는 군 지원 사업은 국방기술사관학교 출신 탈영병들이 관리를 하며 앞으로 외부 저항 세력에 대한 지원 예산을 1/6로 줄일 것이라고 한다.

이런 외부 저항세력 지원 예산 감축을 통해 국민통합정부 명령을 따르지 않고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저항 세력들을 줄여나가기 위한 것으로 보고 있다.

최근 외부 저항 세력들은 국민통합정부가 금지를 한 군부 관련 민간인과 가족에 대한 공격을 계속해서 진행하고 있으며 교사 뿐만 아니라 군부 정보원으로 기소된 가족들까지 학살을 하고 있어 문제가 되고 있다.

VIAAD Shofar
이전기사미얀마 선거관리위원회, 부정선거 혐의 16명 소송
다음기사2021년 11월 16일 미얀마 환율 및 미얀마 금시세 현황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