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1년6월25일 국민통합정부 두번째 온라인 기자회견에서 Dr. SaSa는 미얀마 군부정권에서 티크나무 부지 5만에이커를 중국 업체에 에이커당 37달러에 판매했다고 지적하였다.

국민통합정부는 티크나무 부지 매도 계약서 사본을 확보하였으며 군장군들이 연류된 업체들은 약 200개이상의 사업체를 소유하고 있음이 들어났다고 밝혔다.

국민통합정부는 앞으로 군 관련 업체들에 대해서 계속 조사를 하여 밝힐 것이라고 밝혔다.

VIAAD Shofar
출처DVB TV News
이전기사미얀마 코로나19 일 신규 확진자 1,225명 기록
다음기사양곤지역 택시 라이선스 갱신 업무 재개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