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쇼파르] 2021년6월15일 미얀마 반부패위원회 (Anti-Corruption Commission)는 바고주지사 Mr. Win Thein과 양곤지역 노동이민인구부 장관 Moe Moe Su Kyi에 대한 부정 부패 혐의 조사 결과를 발표하였다.

발표에 따르면 바고 주지사 Mr. Win Thein은 2019년10월부터 2021년1월까지 정부 행정 명령을 따르지 않고 일부 기업인과 기업에서 국가에 기부한 239백만짯을 개인 횡령과 NLD당 지원금으로 사용한 혐의, 2017년 6월 22일 정부, 건설부, 지역의회 반대에도 불구하고 바고지역건설관리국(Bago Region Construction Control Authority)을 설립을 강행한 혐의, 2020년10월에는 기업인에게 200에이커 부지 사용 허가를 하는 댓가로 차량을 선물받은 혐의 등이 있다고 한다.

양곤지역 노동이민인구부 장관 Moe Moe Su Kyi는 2020년 선거 지원금 1,470만짯 중 660만짯을 횡령한 혐의, 지인에게 흘레구 타운십 코로나19 진료센터 급식 사업 허가를 댓가로 160만짯상당의 휴대폰을 받은 혐의 등이 있다고 한다.

바고 주지사, 양곤 노동이민인구부장관 부정부패 혐의 조사

두 고위 공무원들은 미얀마 부정부패법 55조 위반 혐의로 기소되어 징역15년형에 처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이며 국영신문사는 재판이 시작하지도 않았음에도 유죄판견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미 진행되었던 아웅산수지 국가고문 공판에 참석하였던 담당 변호사 Ms. Min Min Soe는 치통으로 컨디션이 좋지 않았던 아웅산수지 국가고문은 건강이 회복이 된 것으로 보였고 가끔씩 미소짓는 모습도 보였다고 밝혔다. 공판 과정의 불공정성에 대해 언급은 하였으나 자세한 사항에 대해선 공개하지 않았다.

미얀마 언론사 <The Irrawaddy> 보도에 따르면 아웅산수지 변호인측에선 법정에서 5백만짯을 제공해달라는 요청을 하였다고 한다. 변호인측에서는 음식과 의약품도 전달하였으나 군부측에서 지연을 하고 수령시 일부 물품은 파손되었다고 한다.

<Amnesty International>은  군부정권에서는 아웅산수지를 침묵시키기 위해 필사적으로 식민지 시대 법을 포함하여 억압적인 법을 악용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ASEAN에 아웅산수지를 포함한 구금자 전원을 석방을 압박하도록 촉구하였다.

VIAAD Shofar
출처The Global New Light of Myanmar
이전기사미얀마 변이 바이러스 11건 발견
다음기사2021년6월15일 미얀마 시위 및 미얀마 코로나19 현황

댓글 남기기